Media reports

2016 Cybathlon - 매일경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6-09-09 16:16 조회296회

본문



한국 대표팀은 뇌파를 이용한 컴퓨터 자동차 게임에 고려대 이성환 뇌공학과 교수가, 전동 휠체어 경주에는 김종배 연세대 교수가, 로봇 슈트 걷기에는 벤처기업 에스지메카트로닉스와 서강대 공경철 교수·세브란스 재활병원으로 구성된 연구진이 각각 참여한다. 공 교수는 "대회에 참가하는 연구진 상당수가 자신들의 기술을 공개하지 않을 정도로 서로 견제하고 있다"고 말했다. 선수들이 직접 착용한 장비들은 향후 일반 환자들을 위한 제품으로 개발될 수도 있다. 그는 또 "대회 직후 경기에 참여한 로봇을 척수마비 환자들이 직접 사용할 수 있는 상용화 작업을 시작할 것"이라며 "대회에 참가하는 연구진의 기술은 관련 분야에서 가장 앞서 있는 만큼 상용화를 가늠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